AMFC, NEWS

구단뉴스

아산, 클래식 승격으로 이끌 2018시즌 새로운 선수단 합류
관리자 2018-01-05 View   891

- 2018시즌 K리그 챌린지 우승과 클래식 승격 달성을 위한 핵심 선수단 합류

 

- 대한민국을 이끌 차세대 에이스로 평가받는 황인범’, 2016 K리그 영플레이어상 수상의 안현범13명의 선수단 합류.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의 클래식 승격을 위해 오랜 시간 K리그 무대에서 검증을 마친 13명의 선수들이 합류했다.

 

13명의 선수는 127일 논산훈련소로 입소하여,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14일 경찰대학 무궁화체육단으로 전입신고를 마쳤다.

 

대한민국을 이끌 차세대 에이스로 평가 받고 있는 황인범은 2015시즌 대전시티즌에서 데뷔하여 통산 81경기 13득점 10도움을 기록하였다.

이러한 활약에 힘입어 2016, 2017 두 시즌 연속 K리그 챌린지 베스트 일레븐에 선정되었으며 2018 아시안게임 대표팀의 핵심 선수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빠른 발이 장점인 안현범은 2015시즌 울산현대에서 데뷔하였고 2016시즌 제주유나이티드로 이적하여 K리그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하며 만개한 기량을 뽐냈다.

 

그 외에도 왕성한 활동량과 날카로운 패스 실력으로 대구의 클래식 잔류를 이끈 미드필더 김선민, 탁월한 리더십으로 2017시즌 주장으로 인천을 이끈 김도혁 등 클래식의 강인함과 챌린지의 치열함을 경험한 선수들이 아산에 합류하게 되면서 2018시즌 클래식 승격의 대권에 도전 할 수 있게 되었다.

 

2018시즌을 앞두고 새롭게 합류하게 된 13명의 선수는 2019시즌까지 아산의 유니폼을 입고 활약하게 된다.

 

 

 

 

 

이전글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에 바란다 [기자수첩] 문영호 충남 아산주재 2018-01-04
다음글아산, 이완 코치 선임으로 코칭 스텝 구성의 마지막 퍼즐 맞춰 2018-01-09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등록
정재경2018-01-05 14:36

Welcome to As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