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단뉴스

  HOME  >  뉴스  >  구단뉴스

박동혁 감독, “내가 많이 부족, 선수들도 자극받아야”

작성자 : 관리자2021-06-23  |  VIEW 142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충남아산FC 박동혁 감독이 패배의 탓을 본인으로 돌리며 선수들의 분발을 요구했다.

 


충남아산은 23일 오후 7시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10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안산그리너스에 0-2로 패배했다.

 


경기를 마친 박동혁 감독은 “결과가 좋지 않은 건 인정할 수밖에 없다. 전반전엔 괜찮았는데 후반전엔 체력적으로 부담스럽고 힘들었다. 결과가 좋지 않아 아쉽고 속상하지만 내가 잘못했고 내가 많이 부족했다. 경기가 끝난 직후 그라운드에서 선수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들어왔는데 선수들이 자극받았으면 한다. 일부로 안산 선수들이 사진 찍는 것, 환호하는 소리를 듣게 했다. 오늘 경기를 계기로 자극을 받아 정신을 차려야 한다”라고 총평했다.

 


선수들과 어떤 이야기를 나눴는지에 대해선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박동혁 감독은 “정확하게 말씀드리기 어렵다. 간단하게 말하면 상대와 비교해서 부족한 것이 무너지, 우리가 자극을 받아서 더 올라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힘든 경기였다. 선수들의 마음도 많이 좋지 않았을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충남아산은 무득점 수렁에 빠졌다. 홈 4연전 중 첫 경기였던 대전하나시티즌전엔 알렉산드로가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3-1 완승을 거뒀지만 이후부터 3경기 연속 득점이 없다. 박동혁 감독은 “홈 4연전 중 첫 경기에 득점이 나온 뒤 무득점이다. 우리가 운이 좀 좋지 않은 것 같다. 애매한 상황에서 상대는 운이 좋아 PK를 얻는데 우린 운이 잘 안 따른다. PK 득점하는 부분에 있어서도 실축을 여러 차례 했다. 다음 경기부터 준비 잘 하겠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