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FC, NEWS

구단뉴스

5월 셋째 주는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과 함께
관리자 2019-05-16 View   168



- 14일, 16일 아산 신광초 찾아 지역사회공헌 활동 진행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구단주 오세현)이 아산시 서부북로에 위치한 신광초등학교(이하 신광초)14(), 16() 연이어 방문했다.

 

이유인 즉슨, 지난 14일에 진행된 비타민스쿨을 본 4학년 2반 학생들이 직접 구단으로 연락을 취하며 프로그램 진행을 요청한 탓이었다. 이에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은 지역사회 공헌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만큼 학생들의 의견을 적극 반응, 선수단 스케줄 조정 후 프로그램 진행에 힘썼음을 전했다.

 

갑작스레 연이어 사회공헌 활동 스케줄이 잡혔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14, 4학년 1반 학생들과 함께한 김레오, 박민서는 자기소개를 시작으로 몸 풀기 체조 및 활동, 드리블/패스, 미니게임을 통해 학생들과 시간을 보냈다.

 

특히나 남다른 이름으로 학생들에게 다양한 질문을 받은 김레오는 어릴 때 들었던 질문들을 성인이 된 후에 다시 듣게 돼서 감회가 새롭다. 덕분에 어린 시절도 떠올릴 수 있었던 것 같다이름에 대해 이것저것 물어봤으니 잘 기억해뒀다가 경기장에서 찾아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14일에는 지역사회공헌 신생아들이 나갔다면, 16일 오전은 베테랑 중 베테랑이 신광초 학생들과 함께 했다.

 

이날 김지운, 조범석, 최봉진이 함께 하며 스트레칭, 레크리에이션 유형 몸 풀기, 콘 드리블, 미니게임, 사인회 등을 이어나갔다.

 

세 선수는 번갈아가며 각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자신들이 준비해온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러한 모습에 학생들은 선수들에게 스스럼없이 다가가며 5월 마지막 주에 펼쳐질 광주FC전 방문을 약속했다.

 

학생들의 모습을 보며 연신 아빠 미소를 짓던 조범석은 프로그램을 하면서 느낀 것 중 하나가 사회공헌 프로그램에 나오는 선수들과 함께 색 다른 프로그램을 구상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한다면 학생들과 더 유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을 듯하다고 말하며 다음 지역사회공헌 활동을 기대케 했다.

 

한편, 오는 19일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이 하나 원큐 K리그2 2019, 12라운드 FC안양과의 리벤지 매치를 위해 안양종합운동장을 찾을 예정이다.

이전글아산, 아산 충무병원 방문…어린이 환우들과 함께 해 2019-05-10
다음글아산, 복수혈전의 핵심 키워드는 ‘신·구 조화’ 2019-05-17

댓글쓰기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등록